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최근에 동국대학교 조교수인 신정아 교수의 박사학위 진위를 두고 논란이 많이 있었습니다. 오늘 신문 기사들을 종합해 보니까 가짜라고 판명이 났네요. 조인스에 따르면,
이상일 동국대 학사지원본부장은 11일 서울 중구 동국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예일대는 오늘 신 교수가 동국대에 제출한 예일대 미술사학과 박사학위가 허위임을 밝혀왔다. 아울러 신 교수가 예일대 학생으로 등록한 기록이 없다고 알려왔다"라고 밝혔다.

아래 사진은 신교수님(?) 입니다. 제가 보기에는 정말 정상적으로 멀쩡해 보이시는 분입니다. 이 기사가 외국에 알려지면 아마 재미난 해외토픽 1등감일 듯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출처: 네이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처: http://www.siminsori.com/news/photo/200707/57528_14396_1057.jpg]

가짜 박사학위 논란으로 인해서 외국박사학위 신고제고가 부패방지위원회에 의해 실시가 되었습니다. 물론 학술진흥재단 (이하 학진)에서 관리하고 있는 이 제도에 문제가 있다는 지적도 많지만, 신교수의 경우 학진에 신고도 하지 않았습니다.

조인스에 따르면 동국대는 2005년 신교수를 임용할때 박사학위 위조 및 논문표절 의혹에 대해 예일대에 확인 요청 공문을 보냈답니다. 이 본부장은...
예일대로부터 '신씨가 박사학위를 받았다'는 팩스를 받았다"며 "당시로서는 이 팩스가 신뢰할 수 있는 자료라고 판단돼 신씨를 채용했다"고 말했다.
대학교에서 제대로 제도적인 장치들을 활용했다면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았을듯 한데 아쉬움이 남습니다.

Posted by 굳라이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07.07.12 0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것이 어찌보면 가장 창의적이고 열린모습이 있어야할 예술계가
    다른것은 다 제쳐두고 학벌위주의 서열화에서 오는 모습같네요

    저 교수도 문제지만 사람의 능력보단 졸업장을 맹신하는 예술계와 대학교
    자체도 참 문제네요. 고졸이 저렇게 지식이 많지는 않을텐데 . 일하다보면
    수준 차이 날텐데 그걸 몰랐다니 이거 예술계 순 허풍쟁이들만 있는건 아닐까요

    • Favicon of https://lifeisgood.tistory.com BlogIcon 굳라이프 2007.07.12 0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 말입니다. 학부/석사/박사 모두 가짜라고 하더군요. 고졸은 출신인데 예술계는 실력 보다는 "말발"로 살아가는 곳인 모양입니다. 그래도 예일도 다녀보지도 않고 그런 간 큰 거짓말을 한다는 것이... 동문들도 있을텐데요~

  2. Favicon of https://hansfamily.kr BlogIcon 마래바 2007.07.12 1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게요. 대단하군요.
    저런 거짓말을 하려면 간이 얼마나 커야 하는 지..
    물론 우리 환경이 학벌주의의 영향에서 벗어날 수는 없지만, 그래도 그것이 핑계는 될 수 없겠죠?

    • Favicon of https://lifeisgood.tistory.com BlogIcon 굳라이프 2007.07.12 1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말 대단하신 분이라고 밖에는 할말이 없습니다. 학벌이 전부가 아닌 세상이 되어가고 있기는 합니다만, 아직도 그런것 위주로 돌아가는 경우가 많아서 안타깝네요. 댓글 감사드립니다.

  3. Favicon of http://jack918.tistory.com BlogIcon Jack918 2007.07.15 1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용기 참 대단합니다..

  4. Favicon of https://bloggertip.com BlogIcon Zet 2007.08.01 08: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일대 그것도 뻥이라고 판명됐나요? 쩝;; 비엔날레를 사랑한느 1인으로서 가슴이 아프네요~

  5. Favicon of https://yunhojang.tistory.com BlogIcon Yunho Jang 2007.08.06 0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 TV를 보다가 관련다큐 방송을 우연히 봤어요.
    무엇보다 학벌위주의 예술계안에서 높은 자리에 앉아있다보니, 저분은 그에 걸맞는 간판이나 권위 같은 것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나보네요. 물론 후에도 사실을 계속 숨긴것은 더 이해가 안 가긴 하지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