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참...무식하면 고생한다고 하더니 제가 그 꼴이 되었습니다. 아래 보이는 홍천웅을 열심히 먹고 있습니다. 집에서 먹다가 직장 냉장고에 잘 보관해두고 오후에 출출할때 먹는데....이게 파우치 방식이라 손으로 열심히 잘 찢어서 먹어야 했답니다. 


가끔 잘못해서 쏟아져서 옷 버릴때도 있었구요!! 이제 몇개 남지 않아서 다 꺼내 봤더니...글쎄 아래 사진에 보이는 커터기가 동봉되어 있더군요!! 



이 커터기로 한번 짤라 봤더니, 너무 부드럽게 잘 절단되는 군요!! 에고에고....다음번 사먹을 때는 이런 일은 없겠지요!! 왜 몰랐을까 싶네요!! 


Posted by 굳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