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파란에서 퍼왔습니다. 원본은 여기 있습니다.



Life Planning

얼마 전에 집사람에게 프랭클린플래너를 선물해 주었습니다. 다이어리 하나가 이것 저것 옵션으로 붙이니 6만원이 넘어가더군요. (ㅜ,.ㅜ) 그러고선 한 번 훓어보니 역시 다른 다이어리와 다른 점이 있기는 하더군요. 그것 만드는 회사는 다이어리가 아니라 플래너라고 항상 강변하고 있지요. Planner라는 이름대로 먼저 자신의 인생을 크게 보고 설계한 후, 중간 / 세부로 내려 오면서 자신의 생활을 설계하고, 항상 자신의 행동과 생각을 기록으로 남길 수 있도록 잘 짜여져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하지만 비싼 돈 들여가며 굳이 프랭클린플래너를 고집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됩니다. 그 방법론만 알면 일반 다이어리로 써도 괜찮고, PDA로 써도 상관없겠습니다. 편, 불편의 차이와 자신의 글씨로 남긴 기록의 가치라는 차이만 뺀다면 말이죠. ^^; 그래서 리스트프로로 플래너를 쓰도록 한 번 짜보았습니다. 여러분도 이 글 및 소개된 리스트들을 바탕으로 자신의 인생을 다시 한 번 설계해 보세요. ^_^

프랭클린플래너에서 주창하는 생산성 향상의 기법은

1. 소중한 것을 <발견>한다.
2. 소중한 것을 <계획>한다.
3. 소중한 것에 맞게 <실행>한다.

의 세 단계를 거쳐 계획을 세우는 것입니다.

이를 위한 방법론으로

1. 먼저 가치, 역할, 사명을 생각해 봄으로써 소중한 것을 발견하고
2. 장기목표를 세운 다음, 그에 따라 주간 및 일일 계획을 세워서
3. 그 계획을 효율적으로 실행해 나가는 것

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프랭클린플래너의 방법론에 따른 리스트들을 설계했는데, 첫번째 그림에서 보듯이 "플래너"라는 폴더를 따로 만들고, 그 아래에 세부리스트들을 만들었습니다. 두번째, 세번째 그림들은 접혀진 중요한것 / 일일계획 / 금전관리 폴더들을 펼친 그림입니다.

[출처: 파란 PDA Love]



Posted by 굳라이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