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한예슬은 2001 SBS 슈퍼모델 선발대회 줄리엣상을 수상하면서 연예계에 입문했는데 이제는 어엿한 인기스타연예인입니다. 그녀는 광고계의  '블루칩'으로 불린다고 합니다.

에어콘에서부터, 속옷, 프랜차이즈 커피 브랜드에 이르기까지 광고계의 섭외 1순위가 바로 그녀이기 때문이라는 군요. 사진에서 보는 것처럼 부티나고 깔끔한 이미지 그리고 슈퍼모델의늘씬한 몸매로 각광을 받고 있는 그녀지만 데뷔 초기에는 연기 부족 그리고 오랜 외국생활에 따른 발음 부정확성으로 기대를 받지 못했답니다

아마 한예슬이 스타로 우뚝 것은 2006 MBC 드라마 '환상의 커플' 때문이었을 겁니다. 드라마에서 그녀는 그대로 망가진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그녀는 안하무인격인 '안나 ' 자장면과 막걸리를 좋아하는 기억상실녀 '나상실'이라는 두가지 캐릭터를 동시에 넘나들며정말 멋진 연기를 보여줬습니다. 같은해 MBC 연기대상 우수상, 인기상, 베스트커플상 등을 수상했지요.

이번에 3년 계약이 만료되어서 소속사를 다른 곳으로 옮겼다고 합니다. 더욱 멋진 연기자로 배우로 더 높게 비상하시길 바랍니다.




Posted by 굳라이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pavarottisy.tistory.com BlogIcon 미르-pavarotti 2009.03.14 1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보아도 예쁘다는...
    구미호외전에서 진가를 발휘했었죠